즐겨찾기+ 최종편집:2018-10-15 오후 12:00:5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정치·행정

행정안전부 장관, 디지털 선도국 16개국과 미래 전자정부 논의

인공지능 정부에 대해서 논의를 진행
김미진 기자 / 입력 : 2018년 10월 15일

행정안전부 김부겸 장관은 에스토니아 탈린에서 개최되는 인공지능 등 디지털 혁신에 대해 디지털 선도국 총리 및 장관들이 논의하는 정상회의인 ‘탈린 디지털 서밋’(10.15.~10.16.)에 우리 정부 대표로 참석한다.

이번 회의는 올 2월에 에스토니아 케르스티 칼률라이드(Kersti Kaljulaid) 대통령과 위리 라타스(Jri Ratas)총리가 평창 올림픽 개최를 계기로 방한하였을 때, 전자정부 선도국인 한국을 초청하면서 참석하게 되었다.

‘탈린 디지털 서밋’은 세계적으로 디지털 전환(Digital Transformation)이 고용, 산업, 교육, 복지 등 사회 전반에 영향을 끼침에 따라 국민들의 풍요롭고 지속가능한 미래를 보장하기 위해 디지털 선도국들이 논의하기 위해서 마련됐다.

이번 회의에는 덴마크(UN전자정부평가 1위), 한국(3위), 영국(4위), 스웨덴(5위) 등의 디지털 선도국 16개국 대표와 구글, 맥킨지, 보스턴 컨설팅 등에서 민간 전문가도 참석한다.

회의에서는 인공지능 정부(AI-driven Government), 인공지능 시대의 안전과 보안, 디지털 경제 시대의 기술변화 등 인공지능 정부에 대해서 논의를 진행한다.

김부겸 장관은 이번 행사에 참석하여 한국의 인공지능 R&D 전략 등 인공지능 추진 방향과 사이버 보안, 개인정보보호 등 인공지능 시대의 윤리문제, 한국의 데이터 정책 등 디지털 경제와 관련한 내용을 소개할 예정이며, EU집행위원회 안두러스 안십(Andurus Ansip) 부위원장, 영국 제레미 라이트(Jeremy Wright) 디지털, 문화, 미디어 국무장관, 에스토니아 렌 테미스트(Rene Tammist) 기업정보통신 장관과 면담을 진행하여 인공지능 전략 및 우선과제 공유, 사이버 보안, 블록체인 등의 협력을 논의할 예정이다.

한국의 이번 탈린 디지털 서밋 회의 참석은 디지털 전환에 따른 디지털 경제, 인공지능 시대에 대한 준비 등을 국제사회와 논의하고, 유럽 등 디지털 선도국과 전자정부 발전방향을 공유 및 혁신전략 논의를 통하여 디지털 선도국들과 다자 협력을 강화하고 인공지능 시대를 적절히 대응하는 계기가 될 전망이다.

김미진 기자 / 입력 : 2018년 10월 15일
- Copyrights ⓒ뉴스랜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사설&칼럼
생활의 지혜
가장 많이 본 뉴스
회사소개 대표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기사제보 개인정보취급방침 윤리강령 고충처리인제도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뉴스랜드 / 주소: 대구광역시 수성구 달구벌대로 504길 42-1 일품빌딩 303호 / 발행인.편집인: 최재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재영
mail: news@newsland.kr / Tel: 070 – 8279 – 5879 / Fax : 053 - 289 - 0852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아00177 / 등록일 : 2015년 6월 1일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