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5-28 오후 04:57:4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

해양경찰청 “수중형 체험활동 위반행위 단속 나선다!”

수중형 체험활동 운영자, 보험 또는 공제 가입
신인기 기자 / 입력 : 2019년 05월 28일

매년 수중형 체험활동인 스킨스쿠버로 인한 인명사고가 발생함에 따라 해양경찰이 위반행위 단속에 나선다.

28일 해양경찰청(청장 조현배)에 따르면 2016~2018년 스킨스쿠버 활동 중 발생한 사고는 총 41건으로, 28명이 목숨을 잃었다.

이들 사고 중 여름철 물놀이 성수기인 6~8월에 사망사고가 집중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따라 해양경찰청은 다음달 10일까지 스킨스쿠버 안전에 대한 사전 행정지도 활동을 펼친 뒤 6월 11일부터 7월 10일까지 단속에 나선다.

중점 단속사항은 ▲수중형 체험활동 의무 보험 미가입 ▲안전교육 미이수 ▲안전수칙 미준수 ▲연안체험활동 미신고 등이다.

특히 보험에 가입하지 않고 업체를 운영할 경우 사고 발생 시 보상 문제로 인한 개인 간 분쟁이 발생하고 피해 보상의 어려움이 따라 이를 집중적으로 단속할 계획이다.

‘연안사고 예방에 관한 법률’에 따라 수중형 체험활동 운영자는 사고가 발생하면 사고자가 배상 책임을 받을 수 있도록 보험 또는 공제 가입을 의무적으로 해야 한다.

하지만 스킨스쿠버 활동이 여름철에 집중됨에 따라 보험 만료기간을 인지하지 못하고 갱신을 하지 않은 운영자가 많아 해양경찰이 국민의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중점 단속에 나선다.

단속 기간 동안 전국 해양경찰서 파출소 등 단속세력을 총 동원해 인명피해로 직결되는 수중형 체험활동 안전위반 행위에 대해 강력하게 단속할 방침이다.

해양경찰청 관계자는 “국민이 안전하고 쾌적한 수중형 체험활동을 즐길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며 “안전한 수중형 체험활동 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활동자 스스로 안전수칙을 준수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보험에 가입하지 않고 수중형 체험활동을 운영할 경우 최대 300만 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신인기 기자 / 입력 : 2019년 05월 28일
- Copyrights ⓒ뉴스랜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사설&칼럼
생활의 지혜
가장 많이 본 뉴스
회사소개 대표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기사제보 개인정보취급방침 윤리강령 고충처리인제도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뉴스랜드 / 주소: 대구광역시 수성구 달구벌대로 504길 42-1 일품빌딩 303호 / 발행인.편집인: 최재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재영
mail: news@newsland.kr / Tel: 070 – 8279 – 5879 / Fax : 053 - 289 - 0852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아00177 / 등록일 : 2015년 6월 1일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