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4-18 오후 02:57:4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

긴급구조 골든타임 확보...정밀 위치 측정 기술개발 시작

리빙랩(Living Lab) 방식으로 진행
신인기 기자 / 입력 : 2019년 01월 21일

경찰청(청장 민갑룡),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 이하 ‘과기정통부’), 소방청(청장 정문호)은 범죄·재난 상황에서 구조 요청자의 정확한 위치 파악을 위해 다부처 협력 사업인 긴급구조용 지능형 정밀 위치 측정 기술개발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그 동안 긴급한 범죄·재난 상황에서 경찰·소방인력이 신속하게 현장으로 출동은 하였으나 구조 요청자의 위치 파악이 부정확하여 구조의 골든타임을 놓치는 사례가 있었다,

실제 112 또는 119로 구조를 요청할 경우, 긴급 구조시스템을 통해 파악된 구조요청자의 위치 값은 실제 위치와 오차범위 500m 이상 차이가 발생하며, 실내에 위치한 구조요청자의 위치 측정 정확성은 더욱 미흡한 것이 현장의 중요한 문제로 지적되어 왔다.

이러한 현장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경찰청, 과기정통부, 소방청은 범죄·재난 상황에서 국민의 생명 및 재산 보호와 직결되는 정밀 측위 기술을 향상시키기 위해 지난해, 다부처 협력 연구개발 사업으로 기획하였으며, 2019년~2022년(4년) 총 200억 원을 투입하여 연구개발과 실증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경찰청은 ① 전국 단위의 긴급구조용 지능형 위치정보 제공을 위한 측위용 데이터를 수집하여 과기정통부에 제공하고, ② 현장에서 LTE 신호세기 및 시간지연정보로 실제 거리를 측정하는 정밀측위 기술을 개발하며 ③ 112 신고 시스템과 연계한 실증 실험을 추진키로 했다.

과기정통부는 ① 기존 2차원(평면) 위치정보만 나타내는 기술을 3차원(높이) 위치정보까지 파악할 수 있도록 기술 고도화 ② 인공지능기술을 접목한 정밀측위 핵심기술 개발하여 실외는 물론 실내 위치 정밀도까지 높여 위치정확도를 50m 이내로 확보 ③ 그동안 긴급구조 측위가 안 되는 단말(알뜰폰, 자급제폰, 키즈폰, 유심이동폰 등)도 측위가 가능하도록 연동표준을 개발하여 긴급구조 측위 사각시대를 해소해 나갈 계획이다.

소방청은 ① 화재 등으로 재난현장 건물 내 기존 무선통신 인프라(WiFi, 비콘 등) 활용이 불가능한 상황에서 소방용 전용 단말기를 통해 자체적으로 소방대원과 실내 요구조자의 측위 정보를 확보하는 기술 개발 ② 119 신고 시스템과 연계한 실증 실험 등을 추진한다.

이번 사업은 다부처 간 원활한 협력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관계부처와 R&D전문기관인 정보통신기획평가원(IITP)이 참여하는 사업추진 협의체를 구성하여 기술개발과 실증사업의 주요 사항을 긴밀히 협의하여 추진할 계획이다.

경찰청 관계자는 “이번 ‘긴급구조 골든타임 확보’ 사업이 수요자가 직접 참여하여 현장문제를 해결하는 리빙랩(Living Lab) 방식으로 진행됨에 따라 연구 성과물의 완성도와 현장 활용성을 향상시킬 것으로 기대한다”며, “정보통신 기술이 공공안전 및 사회문제 해결에 기여하여 국민 삶의 질을 향상시킬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과제 공모기간은 21일부터 오는 2월 20일까지며, 과제내용 및 접수방법 등 자세한 사항은 경찰청, 과기정통부, 소방청 및 정보통신기획평가원 홈페이지에서 확인 할 수 있다.

신인기 기자 / 입력 : 2019년 01월 21일
- Copyrights ⓒ뉴스랜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사설&칼럼
생활의 지혜
가장 많이 본 뉴스
회사소개 대표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기사제보 개인정보취급방침 윤리강령 고충처리인제도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뉴스랜드 / 주소: 대구광역시 수성구 달구벌대로 504길 42-1 일품빌딩 303호 / 발행인.편집인: 최재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재영
mail: news@newsland.kr / Tel: 070 – 8279 – 5879 / Fax : 053 - 289 - 0852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아00177 / 등록일 : 2015년 6월 1일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